상세 검색 펼치기/접기 새로운 도전   당신이 남긴 평가 ( 619개의 작품 중 )
  • 목록
  • 아래로
  • 위로
  • 46
  • ㅇㅇ
  • 조회 수 285
  • [code :9c2fee]
개봉일 2020-01-22
장르 드라마

2DCDF104-8281-4250-9ACB-7A75AF486E85.jpeg.jpg

줄거리

“각하, 제가 어떻게 하길 원하십니까”

1979년 10월 26일, 중앙정보부장 김규평(이병헌)이 대한민국 대통령을 암살한다.
 
 이 사건의 40일전, 미국에서는 전 중앙정보부장 박용각(곽도원)이
 청문회를 통해 전 세계에 정권의 실체를 고발하며 파란을 일으킨다.
 그를 막기 위해 중앙정보부장 김규평과 경호실장 곽상천(이희준)이 나서고,
 대통령 주변에는 충성 세력과 반대 세력들이 뒤섞이기 시작하는데…
 
 흔들린 충성, 그 날의 총성

    3.47
    (76개의 평가)
    5
    4
    3
    2
    1

    비회원이세요? 별점을 남겨보세요!

    당신의 별점은?

  • / 5.0

    별점 등록

    삭제

    "남산의 부장들 (The Man Standing Next, 2..."

    이 게시물을 삭제하시겠습니까?

    댓글 46

    비엔나쏘세지
    ( 2.5 )
    너무 기대를 해서 인가~ 실망이 대부분이었던 영화
    이병헌이 그나마 영화를 살림
    2020.04.25. 09:46
    롯데샌드
    ( 3.5 )
    느린 호흡이지만 영화 내내 긴장감이 유지된다
    2020.04.25. 11:37
    psyche1209
    ( 2.0 )
    백윤식 나오는 그때그사람들하고 비교되는 영화. 전두환캐스팅은 정말 신의한수.
    2020.04.25. 11:54
    요옹
    ( 3.5 )
    다 아는 내용이지만 뭐 볼 만 했음
    2020.04.25. 11:56
    아지트콕콕
    ( 4.0 )
    이병헌은 싫은데 연기는 참 잘함... 긴장감도 있고 재미있었음
    2020.04.25. 12:20
    redwinee
    ( 4.0 )
    좀 아쉽지만, 이병헌 연기는 역시..
    2020.04.25. 14:19
    Kmj920913A
    ( 3.0 )
    러닝타임만 억지로 떼우는 듯한 전개였다
    2020.04.25. 16:50
    빵국
    ( 3.5 )
    이병헌의 하드캐리
    2020.04.25. 17:16
    만짜로니
    ( 4.0 )
    대한민국 근대사의 어두운 한 부분
    2020.04.25. 17:34
    셀릿
    ( 4.5 )
    어두움이 드러난다.
    2020.04.25. 17:51
    규규
    ( 5.0 )
    역사를 다시 생각하게되는
    2020.04.25. 18:18
    카일
    ( 4.0 )
    이 시절의 역사가 바로 서야 나라가 산다.
    2020.04.25. 18:57
    부산거니
    ( 4.0 )
    할수밖에없었던 사람. 심리를 잘표현한작품
    2020.04.25. 18:59
    dnrkckzk
    ( 3.5 )
    초반의 지루함...극적인 전개가 다소 부족..반전이 없음.
    2020.04.26. 11:20
    엄준식
    ( 4.0 )
    연기때메봄
    역사는왜곡임
    영화관에서 공짜로보고 나오면서
    어떤 한남쉑이 영화 픽션 자체를 진짜로 믿어버리더라
    2020.04.26. 21:26
    나누미
    ( 4.5 )
    암울했던 7080의 뒤안길
    2020.07.22. 10:39
    heka114
    ( 3.0 )
    이병헌이 전부인 영화
    2020.07.24. 13:35
    llcr
    ( 5.0 )
    이병헌의 연기가 엄청납니다.
    2020.07.24. 20:35
    sjl
    ( 4.0 )
    이병헌의 연기는 훌륭했으나
    영화의 전체적인 느낌이 그때의 암울했던 상황을 표현하기엔 부족하지 않았나 싶습니다.
    2020.07.31. 19:51
    ellie
    ( 3.0 )
    정권이 바뀌고 나서야 나올 수 있었던 영화. 중간에 좀 지루했으나 배우들 연기력은 굿
    2020.08.01. 12:10
    썬맨
    ( 5.0 )
    배우들 연기가 좋았어요
    2020.08.01. 14:43
    z750rsii
    ( 2.0 )
    재미 없는 역사책 한표
    2020.08.02. 14:17
    tjgid200
    ( 3.0 )
    으른들이랑 보기 좋음
    2020.08.03. 22:04
    팥죽
    profile image
    ( 3.0 )
    그냥 뭐 음 연기는 좋았다
    2020.08.04. 11:39
    상세 검색 펼치기/접기 새로운 도전   당신이 남긴 평가 ( 619개의 작품 중 )